벨리바스 呗哩吧嘶 BellyBath ベリーバス

반신욕과 땀

 
 

하체에만 열이 침투하고, 상체에서는 열을 내리려고 많은 땀을 내는 발한목욕법
반신욕을 하면 혈액순환이 왕성해지며 체온이 오르는데 이 고체온을 내리고자 상체에서는 많은 땀이 난다. 땀은 99%가 수분이므로 땀이 많이 난다는 것은 그만큼 몸에서 수분이 빠져나가는 것이므로 반신욕 전, 또는 반신욕을 하며 계속 물을 마시는 것이 좋다. 땀은 식은 땀 같은 병적인 땀이 아닌한 운동을 통해서 많이 흘리는 것이 좋다. 그런데 운동할 시간이 없다면 반신욕을 통해 피곤을 풀며 땀을 흘리는 것도 좋다. 반신욕의 땀을 성분 분석한 결과 운동할 때의 땀보다 전해질 및 무기질(na,cl 등)이 적은 것으로 밝혀져 반신욕 의 땀이 운동의 땀만큼 건강한 땀으로 볼 수 있기 때문이다.





노폐물 화장독이 땀으로 배출되니 샤워만 하기보다 피부에 좋은 미용목욕법
욕조가 없거나 있어도 잘 사용하지 않고 샤워만 하는 사람들이 많다. 그런데 샤워는 먼지나 피지를 닦아내 몸을 청결히 한다는 것 뿐이다. 그냥 샤워만 하기보다 반신욕으로 땀을 흘린 후 샤워를 하는 것이 더 건강에 좋은 이유는 위에서 말한 혈액순환, 체온업 외에 땀의 여러 기능에도 있다. 땀을 흘리면 피로회복은 물론 스트레스가 풀리고 여러 중금속과 독소가 배출되며 피부재생속도가 빨라진다. 바쁜 한국의 많은 연예인들이 자기전 꼭 반신욕을 하고 기초화장만 한다며 피부건강을 자랑하는 것은 그들이 체험적으로 반신욕의 미용효과를 확신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렇듯 반신욕은 청결한 몸의 관리뿐만 아니라, 체온 상승을 통한 질병예방과 치유는 물론이고, 땀을 통해 몸속 노폐물을 배출하여 탁월한 미용 효과까지 얻을 수 있다.



흘리는 땀만큼 스트레스 해소& 야간뇨 예방, 꿀잠에 통잠 자게 되는 숙면유도목욕법
현대인들은 빠른 변화와 경쟁 속에 크고작은 스트레스를 일상적으로 안고 살며 불운한 경우 실업이나 사업실패, 가족의 죽음 같은 큰 좌절과 슬픔의 강도 높은 스트레스를 겪기도 한다
과도한 스트레스를 받으면 탈모, 위장장애 변비, 냉증 등도 생기지만 무엇보다 성인 3명 중 1명이 편히 잠들지 못하는 스트레스성 불면증에 빠지기 쉽다

스트레스는 사람마다 모두 다르고 그것을 푸는 방법도 술과 담배, 음악감상, 요가, 명상.. 등 다양하지만 건강에도 보다 좋은 해소법은 땀이 흠뻑 나도록 운동하는 것이다
슬픔의 스트레스가 눈물로 흘러나와 완화되듯, 땀이 노폐물로 배출되며 마음의 스트레스가 많이 해소된다는 것이다

그런데 여건상 운동을 하기 어렵다면 고온의 반신욕이 운동 다음의 차선책이 될 수 있다
반신욕으로 땀을 흘리면 운동한 것 이상으로 스트레스가 풀리고 심신이 편해져 잠들기도 쉽거니와, 더불어 좋은 점은 한밤중 소면이 마려워 1회 이상 깨어나 잠을 설치고 숙면을 못하는 야간뇨 증세를 예방한다는 것이다

40대 이상은 물론 30대 이하의 젊은들에게도 상당히 발생하는 야간뇨증세는 방광 등의 질환이나 식습관이 원인이지만 반신욕으로 그 증세가 호전된다는 것을 많은 사람들이 벨리바스 사용후기로 증언하고 있다

반신욕을 하니 스트레스가 풀려 편히 잠들고, 땀으로 배출한 수분만큼 소변을 안봐 아침까지 푹 잤다는 다수의 체험담을 보아서도 반신욕이 수면제보다 건강에 유익한 숙면유도목욕법임을 알 수 있다